포픽스TV

[ 화니의 요리 ] 에스닉풍 한방 갈비탕~ '바쿠테' 만들기 / 말레이시아 요리 / Bak…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화니의 주방 작성일20-04-08 00:00 조회1회 댓글0건

본문



화니의주방에 후원하기
https://toon.at/donate/636950778592436438

※ 본 영상은 광고(레벤오프 오일스킬렛)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 제품 협찬을 받았습니다.



본 영상에서 사용한 제품\u0026장비

레벤오프 오일스킬렛 SK-002
https://smartstore.naver.com/cookware1997/products/4529768214

- 올 스테인레스 스틸 소재, 40도~ 230도까지지 원하는 온도로 원하는 시간만큼 조리할수 있는 냄비입니다.
식혜, 콩피, 수비드처럼 장시간 저온조리를 해야 하는 음식에 딱 좋아요~ 튀김 온도도 안정적으로 뚝딱!

AMT 믹싱볼 3종세트
https://smartstore.naver.com/cookware1997/products/4549215377
-독일이 만들면 뭔가 다르다! 덕국이 괜히 덕국이 아니라구요~

삼원무역에서는 그 밖에 다양한 주방 브랜드의 상품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https://smartstore.naver.com/cookware1997


한국도자기 리틀리본 면기
https://coupa.ng/bxHysx


사용장비

카메라
파나소닉 GH5 + 라이카 DG VARIO ELMARIT 12-60mm F2.8-4 POWER OIS
파나소닉 G85 + 라이카 DG Summilux 15mm F1.7 ASPH
파나소닉 S1(FF) + 파나소닉 S1 24-105mm F4 MACRO OIS
소니 A6400 + 소니 E PZ 18-105mm F4 G OSS

마이크
ZooM F1+SP
소니 UWP-D11 무선마이크

조명
빌트록스 VL-D85B 2대
호루스벤누 룩스라이트 116T 2대

* 이 콘텐츠는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

-----------------------------------------------------------------------

안녕하세요~ 간만에 찾아뵙는 화니의 요리 시간입니다.
이번 요리는 에스닉풍 한방 갈비탕이라 할수 있는 바쿠테 입니다.
우리나라식 한자로 쓰면 '육골차'인데요, 이것을 우리식으로 풀이하면 '뼈와 고기로 만든 차(탕)'이 된답니다.

이 음식은 복건성 출신의 중국인들이 말레이시아에 정착을 하게 되면서 만들게되었다고 합니다.
국적, 민족 막론하고 이민자들은 초기에 정착할때 고된 일을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렇게 힘든 일을 하게 되면 체력소모가 큰... '기력이 허한' 상태가 되지요.

부족한 기력을 보강하기 위해 먹은 음식이 바로 이 바쿠테 였다고 해요.
이 음식은 갈비 이외에 각종 한약재와 향신료가 듬뿍 들어간답니다.

이유는 '기를 보강할수 있도록' 약용효과를 얻기 위해서에요.
우리나라에서는 삼계탕에 인삼, 대추, 황기 등을 넣잖아요? 그거랑 비슷한 개념이라고 보시면 될것 같습니다.

물론 말레이시아 뿐만 아니라 인근 국가들도 즐겨먹습니다.
한국에서도 우동, 탕수육을 먹잖아요? 이것도 비슷한 느낌이죠.



재료
돼지등갈비 1kg
돼지등뼈 1kg
물 4L

팔각 2~3개
계피 1조각 (4cm 크기)
코리앤더 씨드 1/2작은술
회향 1/2작은술
정향 4~6개
진피 1작은술
월계수잎 1장
감초 1조각
황정(둥글레) 1개
당귀 2조각
천궁 1조각
마늘 1컵
통후추 1/2작은술

소금, 조미료 적당량
간장 1~2작은술

* 당귀, 천궁을 과하게 넣으면 영락없이 '한약'이 되어버리니 주의!
* 한약재가 없다면? 아래 TIP 부분을 참고해 주세요.


이 요리는 딱히 어렵지 않습니다. 단, 주의할점이 있는데요. 초반에 한약냄새가 강하게 나서 중간에 향신료를 건져버리는 분들을 볼수 있는데요, 이렇게 되면 이도저도 아닌 음식이 된답니다.
한약같은 냄새는 향신료\u0026약재를 건져낸 후 한소끔 끓이면 많이 누그러지며 함께 들어간 마늘의 향이 약재 향을 중화시키니 크게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 당귀, 천궁 많이 넣으면 마늘도 소용없습니다.

요리사에 따라서 백작약, 숙지황, 대추, 구기자, 초과 등등을 넣기도 합니다.

또 간할때는 노두유를 쓰는 방법과 소금을 쓰는 방법이 있는데요, 제 개인적인 바쿠테 취향은 맑은 편을 선호하기에 소금 위주의 간에 약간의 생추를 더했답니다.

한약재가 들어간다는 부분에서 거부감이 느껴질수도 있지만, 사실 우리나라에도 비슷한 음식이 있습니다.
바로 쌍화차죠. 이 쌍화차는 쌍화탕의 음료버전으로 각종 한약재를 넣어 푹~ 끓여 만든답니다.

이렇게 놓고 보면 바쿠테에서 친숙함이 느껴지지 않나요?
하나는 국물요리~ 또 하나는 음료니까요.


TIP. 어라? 약재 없이 마늘과 통후추만 넣은 바쿠테는 뭐죠?

별다른 한약재 없이 통마늘과 후추로 맛을 낸 스타일도 존재합니다. 싱가폴에서는 이렇게 요리하죠.
이 방식 역시 맛은 있지만, 바쿠테가 가지고 있던 궁극적인(?) 목적인 '약선'과는 다소 거리가 있습니다.
여러 종류의 향신료와 약재가 빠진 만큼 그 효과는 크게 기대할수 없거든요.

싱가폴이 말레이시아로부터 독립을 하면서 바쿠테 역시 다른 스타일, 다른 맛으로 독립을 해버린 셈이군요.

▬▬▬▬▬▬▬▬▬▬▬▬▬▬▬▬▬▬

BGM 정보

Japanese Calm Grand (Main) - Koto Shakuhachi - JP
[Kobat]/MotionElements.com으로부터 제공된 스톡 미디어

Japanese Calm Warm (Full) - Koto Shakuhachi - JP Promotion 7
[Kobat]/MotionElements.com으로부터 제공된 스톡 미디어

Japanese Epic Fragile [Full] - JP Soundtrack
[Kobat]/MotionElements.com으로부터 제공된 스톡 미디어

Chinese Warm Happiness [Full] - CHN Soundtrack 3
[Kobat]/MotionElements.com으로부터 제공된 스톡 미디어

Koto House Uplifting Inspiring [Full] - JP Promotion 5
[Kobat]/MotionElements.com으로부터 제공된 스톡 미디어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93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jdpara.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